토글 네비게이션





게시글 검색
하이투자증권, 영종도 복합리조트 사업에 7000억원 금융 주선
관리자 조회수:329 121.65.87.82
2016-01-14 16:54:11

하이투자증권은 인천 영종도 파라다이스시티 복합리조트 개발사업에 투입될 총 7000억원 규모의 금융 주선을 완료했다고 19일 밝혔다. 

하이투자증권은 이번 사업 자금조달의 대표주관사로서 총 7000억원 대출의 주선 업무를 담당했다. 이밖에 하나은행과 우리은행, 경남은행 등이 공동주관사로 참여했다. 파라다이스시티 복합리조트 개발사업은 파라다이스 그룹과 일본 대표 종합엔터테인먼트 기업인 세가사미홀딩스가 합작해 설립한 ㈜파라다이스세가사미가 추진 중이다. 인천공항 국제업무지역 약 33만㎡ 부지에 총 사업비 1조3000억원이 투자되는 대규모 복합 리토즈 건설 사업이다.

하이투자증권 관계자는 “미단시티, 송도신도시, 검단산업단지, 도화구역, 북항 배후부지 등 인천지역 대규모 PF사업을 주선하면서 쌓아온 역량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파라다이스시티 금융 주선을 성공적으로 완료했다”며 “이번 자금조달 성공을 필두로해 각종 복합리조트 개발사업이 성공적으로 완료, 영종도가 동북아시아의 대표적인 복합관광단지로 탈바꿈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댓글[0]

열기 닫기

이미지명
상단으로 바로가기